본문 바로가기

미국 직장생활

미국 직장의 숨막히는 눈치 싸움 여러분 3월 13일이 무슨 날인지 아십니까? 13일의 금요일 ... 이 중요한 게 아니라 이 날은 바로 저희 보스의 생일입니다. 누구에게나 1년에 한 번씩 돌아오는 생일이 딱히 거창할 일은 없지만, 이 날이 제게 크게 다가오는 이유는 바로 동료들과의 숨막히는 눈치싸움이 벌어지는 날이기 때문입니다. 일전에 미국 직장 상사들은 부하직원에게 돈을 쓰지 않는다는 글 (2019/11/09 - [미국 직장생활] - 미국 직장 상사에게 밥 얻어먹기란 하늘의 별따기)을 쓴 적이 있는데, 돈에 현실적이고 민감한 미국인답게 부하직원들도 상사들의 생일이나 명절 등을 챙기지 않습니다. 그러나 이것은 어디까지나 일반론이고, 성향에 따라 상사에게 선물을 하는 직원들도 있는데, 바로 이 때문에 예기치 않은 문제가 생기게 됩니다. .. 더보기
미국인 직장동료왈, "너는 참 편하게 회사 다닌다." 지난 주에 직장 동료들 대여섯명과 함께 점심식사를 하는데 그 중 한 명이 저한테 이런 말을 하지 뭐예요. "방인이 너는 진짜 직장 편하게 다닌다. 보스가 너한텐 친절하잖아." 음... 일단 이 말에는 거짓과 진실이 섞여 있습니다. 직장 편하게 다닌다 - 거짓 보스가 너한텐 친절하잖아 - 액면으로는 진실 세상 모든 직장인들과 마찬가지로 저 역시 가슴에 사직서 한 장 쯤은 품고 회사에 다닙니다. 직장 스트레스로 밤에 악몽을 꾼 적도 두어번 있구요. 그런데 왜 미국 동료들 눈에는 제가 직장 편하게 다니는 것처럼 보였을까요? 첫번째 이유. 보스가 제게 비.교.적. 친절하긴 합니다. 맞습니다. 보스는 이 날 제가 함께 점심식사를 했던 미국인 동료들보다 제게 비교적 더 친절하긴 합니다. 그러나 그것은 동료들이 생각.. 더보기
상사들은 곤란하고, 직원들은 고소한 미국 회사의 이벤트 얼마전에 미국 직장 상사들은 부하 직원들을 위해 딱히 돈을 쓰는 일이 없다는 이야기를 한 적이 있죠? (2019/11/09 - [미국 직장생활] - 미국 직장 상사에게 밥 얻어먹기란 하늘의 별따기) 직원들은 그것 때문에 불만을 가지지는 않지만 속으로 사~알~짝 서운해하기는 합니다. 평소 좋아하지 않는 상사라면 더하겠죠. 그런데 이런 직원들을 흐뭇하게 만드는 이벤트가 하나 있습니다. 바로 연말 불우이웃돕기 행사입니다. 연말 불우이웃돕기는 한국에서도 매년 빼먹지 않는 겨울 행사죠? 미국에서도 마찬가지랍니다. 제가 다니는 회사에서는 매년 겨울, 상하지 않는 식품과 돈을 모금합니다. 참여여부는 물론 자발적이지만 유독 상사분들의 참여률이 높지요. 직급이 높을수록 연봉이 높으니, 받은 만큼 기부한다는 바람직한 마음.. 더보기
미국 직장의 회식문화 일전에 한국에서 직장 생활하고 있는 친구와 카톡으로 이야기를 주고받다가 이런 말을 들은 적이 있습니다. 아, 진짜 회식 때문에 짜증나 죽겠어. 이것만 없어도 회사생활 할만할 텐데. 친구는 한 달에 한 번 정도 정기적인 회식을 기본으로 하는 회사에 다니고 있다고 하더군요. 간혹 즉흥 회식도 있다고 하는데 마침 저랑 대화하던 날 회식 통보를 받는 바람에 저런 말이 나오게 되었답니다. 한국식 회식 문화를 모르는 저로서는 당시 딱히 위로해줄 말이 없었는데, 미국 회사의 회식이라면 저도 몇 마디 할 수 있지요. 그래서 오늘은 제가 경험해 본 미국 회사 회식에 대해 써 볼까 합니다. 1. 회식을 뭐라고 부를까? 한국의 "회식"이라는 단어와 딱 들어맞는 표현은 아니지만, 대체할 수 있는 말이 여럿 있는데, 주로 "A.. 더보기
미국 직장 은따의 조건 요즘에도 한국에서 "은따"라는 말을 쓰는지 잘 모르겠습니다만, 저는 일단 옛날 사람이기에 이 글에서는 은따라는 용어를 쓰기로 하겠습니다. 오늘은 제가 다니고 있는 직장의 은따 동료 이야기를 해볼까 합니다. 겉으로 보기에는 앞에서 할 말 다하고 뒤끝 없어 보이는 미국인들입니다만, 사실은 이들도 내보이지 않는 속내가 꽤 있답니다. 직장 동료 관계가 개인적 친분으로 이어지는 일이 드문 탓인지 특히나 직장 내에서는 마음을 꽁꽁 숨기고 생활하는 사람들이 많지요. 어지간히 친한 동료가 아닌 이상, 누군가의 험담을 함께 하는 경우도 드뭅니다. 서로를 신뢰하지 못하니 혹여 비밀 이야기가 새어나갈까 두렵기 때문이죠. 세계 어디나 인간의 본성이란 게 꽤 비슷해서, 험담은 안 해도 못해도 공공의 적 동료를 은근히 따돌리기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