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국 이야기

미국 교수님을 사로잡은 순수미술계의 한류스타!

by 이방인 씨 2012. 7. 5.

며칠전에 일본 도자기에 환~장하시는 미국 교수님에 대해 포스트한 적이 있습니다.

2012/07/02 - 아오~ 약올라! 한국 제쳐두고 일본 맹신하는 미국 교수님

아, 그런데 가만 생각하니  도자기공예 교수님 말고, 조각공예 교수님은 한국인 예술가의 광팬! 이시라는 것이 떠올랐습니다.
아마 좀 더 오래된 일이라서 늦게 기억이 난 것 같습니다. -.-;;
제가 호기심에 수강했던 조각공예 시간의 교수님은 30대 중반의 젊은 백인여성 교수님이셨는데요.
전공과목이 아니라 기초반이었기 때문에 저처럼 다들 조각의 '조' 자도 모르는 초보들이 대부분이었죠.
그래서 교수님은 흥미조장을 위해서 여러 예술가들의 다큐멘터리를 자주 보여주셨습니다.
그러던 어느 날, 교수님이 칠판에 누군가의 이름을 적으면서 이렇게 소개를 하십니다.

 

He's my all time favorite artist in the world. He is super-amazing!
내가 세상에서 그 누구보다 좋아하는 예술가예요. 그는 정말 무지무지 엄청나죠!


칠판에 쓰여진 이름은 Do-Ho Suh 였습니다.
그리고 저는 왠지 Suh 라는 이름을 보는 순간 "어? 저건 한국성 '서' 인 것 같은데?" 하고 느낌이 왔습니다.
이윽고 비디오가 시작되자 제 짐작이 맞았음을 알게됐죠.
바로 그 예술가의 가장 유명한 대표작인 Seoul Home/L.A Home/New York Home/Baltimore Home/London Home/Seattle Home (1999) 이 나왔기 때문입니다.

이제 누가 봐도  한국출신 예술가라는 걸 알 수 있죠?

이 작품을 만드신 예술가는 서도호 라는 분으로 미술에 문외한이었던 저야 그 때까지 몰랐지만 현대 순수미술계에서 세계적으로 손꼽히는 작가분이시라고 합니다.
유명한 한국화 화가셨던 서세옥 선생의 아들로 본인 역시 동양화를 전공했지만 현재는 조각과 설치미술로 명성을 떨치고 계십니다.


가장 대표작이라고 할 수 있는 '서울집' 은 한국에서 가족들과 살던 실제 그의 집이었다고 하네요.
외국에서 유학생활과 작품활동을 하면서 집이 너무 그리운 나머지 '집을 접어서 가방에 넣어 LA든 뉴욕이든, 런던이든 어디든 함께 다닐 수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 하는 심정에서 나온 작품이 바로 이 직물로 만든 한옥집입니다.

이 밖에도 서도호님의 작품에는 한국인에게는 익숙한 우리의 모습이 가득합니다.

Reflection

 

Some/One

 

Home Within Home

 

Bringing Home

 

물론 교수님이 하도 요란스럽게 칭송을 하셔서 저도 참 이유없이 기쁘고 자랑스럽기도 했지만 그 때까지만 해도 속으로는

교수님 개인 취향에 딱 맞으셨나보네...


정도로만 생각했습니다.
그도 그럴것이 한국분들은 공감하시겠지만 우리는 평소에 세계 순수미술계에서 한국 작가들의 활약이 미비하거나 혹은 아직 한국 작가들이 세계 수준에 도달하지 못했다는 인식이 은근히 있잖아요.
그런데 나중에 이것저것 조사하다보니 서도호님은 정말로 현대 설치미술계의 스타이셨습니다!
런던의 테이트 모던 갤러리나 뉴욕의 구겐하임 박물관, LA의 현대미술관 등등의 기라성같은 현대미술 박물관에 이 분의 작품이 소장되어 있었습니다.
게다가 조각이나 설치미술을 배우는 학생들, 팬, 수집가 할 거 없이 다 그 이름을 알고 있다고나 할까요.
그 유명한 크리스티 옥션에서도 이 분의 작품을 만날 수가 있구요.
최근에는 캠퍼스 곳곳에 유명 예술가들의 작품을 설치한 것으로 유명한 UC San Diego가 서도호님의 작품 Fallen Star 를 컬렉션에 추가했습니다.

 

집이 하늘을 날아와 뚝 떨어져 박힌 모습이라고 하네요.
이 역시 집을 떠나 기숙사 생활을 시작한 대학생들의 향수병을 달래주는 작품이라고 해요. ^^

세계에서 활약하는 한국인이라고 무조건 좋아하는 것이 촌스럽다고 비판하는 글도 여러번 읽은 기억이 납니다만.......저처럼 외국에서 살다보면 촌스러워도 어쩔 수 없이 이런 분들을 보면 기쁘고 자랑스러운 마음이 드는 것을 막을 길이 없답니다. ^^;;
더욱이 서도호님처럼 한국적 색채를 지닌 작품을 만들어내서 좋은 평가를 받으면 더 기쁘지 않습니까?
아마도 저는 촌닭중에서도 촌닭인 모양이죠. 후후훗~

일본 도자기만 밝히시는 교수님 때문에 약 올랐던 적도 있지만, 이렇게 한국 작가분을 찬양하시는 미국교수님 덕분에 미소가 끊이질 않았던 기억도 있네요.
여러분도 조금이나마 기분 좋으셨길 바랍니다.
좋은 하루 보내세요~

*모든 사진의 출처는 구글이미지입니다.

댓글21

  • 춥파춥스 2012.07.05 06:19 신고

    도자기 교수님 글보면서 열폭했는데
    이건 보면서 괜히 으쓱으쓱해지네요♪
    저도 미술쪽은 잘 몰라서 처음 보는 분이지만
    세계 속의 자랑스러운 한국인♥♥♥
    답글

    • 이방인 씨 2012.07.05 13:18 신고

      그러게요. 저도 촌스럽다고 욕해도 어쩔 수 없어요. 그냥 막 내가 기분이 좋고 으쓱한걸요. ^^;; 그리고 또 서도호님이 만드시는 한국식 집은 너무 아름답지 않나요?

    • 춥파춥스 2012.07.05 23:50 신고

      Bringing Home이 좋네용♥
      뭔가 외국식 건물들 틈에 있으니까
      세계 중심에 우리 나라가 콕 박힌 느낌..?ㅋㅋㅋㅋ

  • 찡☆ 2012.07.05 08:48 신고

    꼭 한국사람이라서가 아니라도 작품이 아주 이쁘네요! 서울집은 환상적이고 Fallen Star는 너무 사랑스럽네요^^
    답글

    • 이방인 씨 2012.07.05 13:20 신고

      그렇죠? 서울집이나 Reflection 같은 경우는 정말 색감도 너무 예쁘고 신비한 분위기도 나구요. 이 밖에도 정말 기발한 작품들이 많으시더라구요. ^^

  • SNAKE IN USA 2012.07.05 09:07

    한국의 美! 한국의 멋! 좋아요!
    답글

    • 이방인 씨 2012.07.05 13:21 신고

      한옥이나 문 같은 것도 사실 한국에서는 자주 볼 수 있지만 이렇게 예술작품으로 보니까 왠지 더 우아하고 좋아보이죠? ㅋㅋㅋ 저도 따라 만들어서 가방에 넣고 다니고 싶을 정도예요. ^-^

  • 정말 하나하나 재미있는 작품들이네요~
    답글

    • 이방인 씨 2012.07.05 13:22 신고

      네, 저도 Bringing Home 을 보고 정말 너무너무 재밌는 아이디어라서 웃었어요. 설치미술계의 스타로 등극하실만 하죠? ^^

  • 김채한 2012.07.05 16:30

    정말 자랑스럽네요. 미술을 잘 모르지만 이해 하려 노력은 해요. 혹 서도호 그 분 메일로 연락해도 될까요. 그 방법도 알려 주시면 너무 고맙겠습니다. 탱큐!
    답글

  • 미스빈 2012.07.05 16:37 신고

    정말 슈퍼 어메이징하네요! ^^
    교수님이 그렇게 좋아하는 이유를 알겠어요.
    한옥 무지 이쁩니다.
    답글

  • 해피선샤인 2012.07.05 17:02 신고

    ㅎㅎ 각각 박히고 끼어있는 모습들이 재미있네요.. 잘 보고 갑니다
    답글

  • Jane 2012.07.05 18:16

    고맙습니다. 잘 읽고 갑니다. 저번글에서 윗분이 말씀하신것처럼 저도 일본도자기광팬 교수님떼문에 열받았는데 이번 글을 보면서 미소를 짓게되네요. 맞아요, 우린 촌스런것이라고 폄하하는 그 바로 '한국적'인 미가 한국예술을 알리는데는 큰 공헌을 하네요. 그런데 서도호님의 작품이 저한테는 촌스러보이지가 않네요. 오히려 공감을 불러일으키네요. 특히 고향집을 가지고 다니고 싶어할 만큼의 뼈에 사무치는 향수병이 보이는것 같아 제 눈가도 약간 촉촉해지네요. 좋은 글, 그리고 기분 좋은 소식 알려주셔서 감사합니다.
    답글

  • 바나오 2012.07.06 05:19

    잘 몰라서그렇지 세계에서 활약하시는 한국 작가분들 많아요 !!!!! 다른 나라 작가들과 비교해도 꿀리지않는 저력을 가지고 있답니다. 서도호작가 저도 너무좋아하는작가에요 ㅠㅠ 외국교수님도 좋아하신다니 너무 자랑스럽네요ㅎㅎ 저번에 리움미술관에서 개인전했었는데 환상적이였답니다.
    답글

  • 조성웅 2012.07.06 18:07

    저..이방인님 같은 촌닭 완전 좋아해요..
    저도 멋진 한국의 예술가 분을 알게 되어 기쁘네요.
    꼭 기억하겠습니다.
    답글

  • 예쁜 돼지 2012.07.08 02:03

    프랑스 파리입니다.서도호씨 작품을 우연히 접할 기회가 있었는데, 저역시 제가 한국인인 것이 자랑스러울 정도로 좋았던 기억이 납니다. 서세옥씨 아들이었는 줄은 몰랐읍니다.
    답글

  • 우와 2012.07.08 19:37

    서울이나 한국 대도시에도 저분 작품을 볼 수 있었음 좋겠네요. 저렇게 길에 작품을 설치하면 도시 자체가 특색있고 아름다워질것같은데요
    답글

  • Jnrhee 2012.07.17 07:19

    한국에 계신분들은 알고계실지 모르지만 얼마전에 리움에서 살아있는 작가로는 처음으로 개인전을 했었죠^ ^ 너무 좋았더랬습니다...그런데 강원도라 하시니 궁금한데... 강원도 어딘지 여쭤봐도 될까요? 저도 고향이 강원도라...
    답글

  • 2012.10.15 01:28

    지나다 본글인데 한마디올립니다 일본 도자기유래는 임진왜란 후부터 비약 적인 발전을했는데 이유는 그전부터 우리나라의 도예기술이 뛰어난걸 알고있던 쪽바리덜이 임진왜란때에 우리나라의 도예공들을 잡아가서 거기서 도자기를 굽게해서 발전을하게된것입니다 그 미국 도예선생이 일본의 도예기술의 역사를 알게되기를바랍니다 덧붙이자면 아무리발버둥쳐도 고려청자기의 위대함을 일본은 따라잡을수없다는걸 알수있었답니다 일본에서는 도자기의 재질인 좋은 흙을 구할수없어서


    답글

  • 성게군 2012.11.02 11:11

    UC San Diego학생인데 저 근처를 매일 지나다니면서 저게 뭔가 싶었는데 한국인의 작품이었군요. 오늘 새로운 사실을 알고 갑니다
    답글

  • 부레옥잠 2013.07.04 08:09

    아... 1년 쯤 전에 회사 워크샵 일환으로 리움 미술관 가서 서도호 선생님 전시회 본 적 있어요. 그 땐 유명한 분이신 줄 전혀 몰랐지만 그래도 작품들이 현대미술에 관심 없는 제 이목을 끌기에 충분하더라고요. 디테일이 정말 장난 아니어서 아마 이 작가는 성격이 엄청 깐깐한 사람일 거야 라고 생각하며 감상을 한 기억이 있네요. 저 천으로 만든 집... 손수 바느질로 만드셨다던데 집 안 가구들 뿐만 아니라 계량기 뚜껑에 붙어있는 스티커, 그 스티커 위의 글씨까지 다 수놓아져 있을 정도로요.
    이방인님 블로그에서 다시 한 번 뵙게 되니 반갑네요. 유명한 분이셨다니 같은 한국인으로서 자랑스럽기도 하고, 그런 분 작품을 직접 본 거라니 감회가 새롭기도 하고요^^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