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Welcome to California

미국인들은 고민하지만 한국인들은 할 필요 없는 한 가지

by 이방인 씨 2013. 6. 15.

교육은 백년지대계(百年之大計)라고 하죠?
자라나는 어린이들의 교육이 한 나라의 미래를 정한다고 해도 과언이 아닌데요.
바로 그 때문에 미국인들에게는 고민이 한 가지 있답니다.
한국인들에게는 해당사항이 없는, 생각할 필요도 없는! 고민거리죠.
바로 이겁니다!


 

(typefacefont.com)

또아리 튼 뱀 마냥 한껏 꼬부라진 알파벳들!
필기체 (Cursive)입니다.
 

한글은 쓰는 사람의 필체는 드러나도 '필기체'가 따로 있는 것이 아니지만 영어 알파벳은 아예 모양이 정해진 필기체가 따로 있죠.
인쇄체 알파벳을 줄줄이 이어쓰기만 한다고 필기체가 되는 것은 아니랍니다.
때문에 아무리 영미권 네이티브라도 필기체를 제대로 쓰기 위해서는 우선 '배워야 한다'는 복병이 있는데요.
미국인들의 고민은 여기서 시작됩니다.
 
멍2 과연 아이들에게 필기체 교육이 필요한가?


아시겠지만 미국인들은 글씨 못 쓰는 민족이 틀림없죠.
그들의 천인공노할(?!) Handwriting에 대해서는 제가 몇번 언급한 적이 있습니다.
다시 한번 살짝 보여 드린다면 뭐 이 정도예요.

 



(subtraction.com)
  짱나얼굴도 모르는 사람이 글씨만으로 내게 불쾌함을 주었다.

 


 
 

(blog.bikeleague.org)

 안습 이거 왜 때문에 그래요??


 
 


(w0ql.com)
부글부글 이런 엽서는 우체부 아저씨의 분노조절장애를 유발할 수 있으므로 자제요~
 
 

물론 글씨를 예쁘게 잘 쓰는 미국인들도 많지만 대체적으로 미국인의 필체 수준이 낮은 것은 사실입니다.
인쇄체도 이 따위로 쓰는 마당에 필기체를 가르칠 여유나 있을까 싶을 지경이죠.

본래 필기체란 '속기'를 위해 생겨났죠.
인쇄체보다 빨리 쓰기 위해 고안했지만 이왕이면 다홍치마라고 보기에도 좋은 필체를 추구했기 때문에 오래전에 쓰여진 필기체를 보면 인쇄체보다 훨씬 우아하고 아름답습니다.

 



(newyorker.com)

우아하고 고풍스럽죠?
  어머, 있어 보인다~  커피한잔
 
 

하지만 시대가 변했습니다.
1800년대의 가장 뛰어난 속기사가 돌아온다해도 컴퓨터나 스마트폰 키보드의 속도를 따라갈 순 없죠.
빨리 쓸 수 있다는 이점이 사라진 요즘, 필기체가 굳이 필요한 걸까요??
이제 대해 지난 4월 뉴욕 타임즈는 Opinion 코너를 통해 Is Cursive Dead? (필기체는 사라졌나?)라는 제목의 토론을 열기도 했습니다.
필기체를 지켜야 한다는 쪽과 요즘 같은 세상에 필기체는 더 이상 쓸모없다는 쪽의 의견이 팽팽히 맞섰죠.
효용성을 떠나서 문화적 전통이니 지켜야 한다는 의견과 그걸 가르칠 바에야 차라리 인쇄체 글씨라도 똑바로 쓰게 교육해야 한다는 반대 의견이 나왔답니다.
제가 볼 때는 그냥 쓸 사람은 쓰고 말 사람은 말면 되는데 말이죠. ^^;;
그런데 오늘 필기체 이야기를 꺼낸 이유는 얼마전 한 방문객께서 질문을 남겨주셨기 때문입니다.

 

영어에는 필기체가 있잖아요. 미국인들은 학교에서 필기체를 배우나요? 이방인님도 필기체를 쓰시나요?

 

대답을 해드리자면 아마 학교마다, 선생님마다 다를 것으로 예상됩니다.
미국에서 태어난 제 사촌동생 2명과 초등학교 때 이민 온 사촌 2명은 다들 스무살이 넘었는데 학교에서 필기체를 배우지 않아 쓰지 않거든요.
그런데 가장 늦게 미국에 온 저는 필기체를 쓴답니다.
어찌된 일이냐구요?

제가 강원도 소도시의 중학교에 막 입학했을 때 영어 선생님께서는 이미 정년 퇴임을 바라보시는 고령이셨는데, 연세가 연세이신 만큼 고전적 학습방법을 선호하셨는지라 필기체를 가르쳐 주셨거든요.
덕분에 저는 미국에 오기도 전 중학교 1학년 때 이미 필기체를 깨쳤답니다. ^-^v
미국 고등학교 다닐 때 선생님들이 외국에서 갓 온 아이가 필기체를 쓰는 것을 놀라워하셔서 칭찬 받는 재미에 자주 썼던 기억이 나네요.


ㅎㅎㅎ참 어렸었죠. 후후후~

죄송스럽게도 이제 함자도 기억이 안 나는 중학교 1학년 시절 영어 선생님, 감사합니다~
아무튼 어떤 분야던지 교육에 관해서라면 한국인들은 대단해요. (여러가지 의미로 말이죠. ^^)

황금 토요일 반짝반짝 즐기며 보내세요~

댓글26

    이전 댓글 더보기
  • ShyKJ 2013.06.15 11:14

    언젠가 저도 신랑과 이 얘기를 한 적이 있는데, 제 신랑말로는, 학교에서 획순을 가르치지는 않는다더라구요. 신랑학교만 그럴 수도 있지만, 중~고때까진 학교를 세번인가 옮겼고 글씨 못쓴다고 지적을 받은적이 없다더라구요. 한국이었다면, 고쳐서 써오라고 선생님에게 많이 혼났을 글씨체...;; 모양만 비슷하고 알아보기만 하면되지 그리는 순서는 중요시하지 않는 것이 여기에선 전반적인거 같아요.

    한국에선 한글을 가르칠때 대충 획순을 가르치잖아요. ㄱ을 쓸땐 - 먼저 쓰라던가, 자음먼저 쓰고 모음을 쓰는 식으로. 특히 한자를 배울때 획순을 먼저 익혔던 기억이 나요. 서예를 오래했는데, 특히 획순이 틀리면 모양이 나질 않으니 획순을 제대로 익혀야했었거든요. 뭐 지금 한국에선 서예교육은 많이 안할테지만..

    아 생각해보니, 미국인들에겐 필기체냐 아니냐가 고민이겠지만, 한국인들에겐 한자냐 한글이냐 하는 고민이 있겠어요.

    즐건 주말 보내세요~
    답글

  • 저는 필기체를 배웠지만, 써먹은 적은 거의 없는 거 같아요..
    연습만 해보고...ㅎㅎ 근데 요즘도 직접 쓰지는 않지만,
    머릿 속으로 필기체를 많이 쓰고 있답니다
    답글

  • 바다고양 2013.06.15 12:57

    미국에 비하면 러시아 사람들 손글씨는 거의 반드시 필기체를 쓰더라구요.
    그것도 아주아주 유려하게 필기체를 쓴다는...
    그럼에도, 몇년간 러시아어를 제대로 배운 외국인이 아니라면 러시아 사람이 손으로 쓴 필기체를 제대로 완전히 알아보기는 힘들다는...
    왜냐면, 로마알파벳과 비슷한 글자와 안비슷한 글자가 있는데, 필기체 버전에서는 또 모양이 불규칙하게 바뀌기 때문이죠.
    러시아어 T가 필기체 버전이 될 때, 영어의 m과 거의 유사한 모양이 된다든가.. 이런 식이라서요^^
    저도 요즘엔 거의 컴퓨터로 타자만 치다시피 하는지라 제 원래의 손글씨를 거의 잃었지만요,
    아무래도 기억의 효율을 높이거나 공부하는 재미를 느끼려면 손글씨로 쓰는 것 만한 게 없다고 생각한답니다.
    마음에 드는 펜으로 정성들여 글씨를 쓸 때, 머리 속에 시원한 바람이 지나가는 듯한 청량감이 느껴지더라구요..
    답글

  • 릴리안 2013.06.15 17:52

    읽으려고 하지 않으니까. ㅋ

    개성이 있어 보이고 독특합니다.

    단, 글씨라서 타인이 읽어야 한다는 것은 함정.


    이방인님도 골든 쌔~러데이 나잇~ 되세요 ! ^-^
    답글

  • kiki09 2013.06.15 20:08

    저도 궁금했었는데... 요즘엔 굳이 필기체 쓸 필요가 없으니. 위에 캡쳐된 글씨들은 정말이지 땀나게 만드네요 ^^;;; 그런데 저렇게 글씨 못 쓰기도 힘들 것 같다는 생각이 듭니당.ㅋㅋㅋ
    답글

  • 역량 2013.06.16 02:47

    으으으으~~~ 그노무 꼬부랑 악필..
    교수 중 한 사람은 워드에서 바로 평가 교정을 해서 보내주니까 괜찮은데
    다른 한 명은 종이로 내라고 하고서 거기에 평가를 해서 돌려주세요. 문제는 제가 그걸 알아볼 수가 없다는 거..ㅠㅠ 점수 써놓은 거 말고, 그 외 코멘트는 한 20% 정도나 읽을 수 있는데 뭐라고 쓰신 거냐고 물어보러 가기도 뭐해서.. 그냥 뭘 개선하라는 건지 모르는 채로 덮어둬요. 필기체를 쓰는 것 같지는 않은데 도대체 무슨 요정나라 글씬지 모르겠어요.
    답글

  • 올리비아 2013.06.16 10:54

    저는 한글도 악필이라.... 영어로 써도 악필이더라구요. ㅎㅎㅎㅎ 그러니 필기체는 말할것도...ㅠㅠ 필기란 자고로 알아보려고 쓰는건데 말이죠, 영어를 필기체로 필기하는것 까지는 좋은데 복습할때나 시험기간에 한눈에 스르륵 읽고 파악하는데 시간이 더 걸려서 아예 포기했던 기억이 나네요.ㅋㅋㅋㅋ 근데 정말 컴퓨터에서 보여주는 여러가지 필기체용 글자체 보면 저도 이렇게 쓰고싶다는 생각이 마구 들어요. 배워서 학교에서 칭찬도 받으시고 잘쓰신다니 아~ 부럽네용.ㅎㅎ
    답글

  • 으흐흐 2013.06.16 13:52

    요즘엔 우리나라도 글씨체가 좀...그래요.
    http://blog.daum.net/adecem/11808410 제 포스트는 아니지만^^
    미국과는 달리 스마트폰에다가 컴퓨터사용이 많아지다보니 그런 현상이 생기는거 같아요.
    60~70년대 초등학생 글씨와 요즘 초등학생들 글씨를 비교한 장면이 있었는데요
    정말 하늘과 땅차이처럼 엄청났어요. 손으로 글을 쓸 일이 없어지고 있는관계로...
    이제 한국도 영어필기체 이전에 한글교정부터 시켜야하는 상황이에요. ㅎㅎ
    저도 어릴적에 글씨 좀 썻다고 칭찬도 받고 했었는데요 점점 쓸 일이 없어지니까 도로
    ㅋㅋ 꾸준한 연습이 좋은거 같아요!!

    답글

  • 지나다가 2013.06.16 14:37

    우리나라 요즘 학생들 중에도 IT기기의 발달로 악필인 아이들이 많아졌더라구요.예전에
    뉴스에도 나왓어요.안타깝네요..
    답글

  • ㅇㅅㅇ 2013.06.16 14:43

    영국엔 아직도 필기체를 쓰는 사람들이 많아요. 편지는 필기체가 예의라 생각하는듯...^^; 필기체로 편지를 많이 부쳐요. 유학시절때 글을 쓰는데 옆에 중국인인 애가 필기체를 너무 잘써서 제 글씨체(정말 못씀)와 비교하려고 선생님이 들어본 기억이 나네요...ㅠㅠ 필기체 잘쓰는 애에게 칭찬을 건네더군요. 확실히 미국인이 영국인에 비해 필기체는 상관없어 하는것 같죠? 미국인들은 글씨는 알아보게만 쓰면 된다 라는 사고방식인듯.^^
    답글

  • ㅇㅅㅇ 2013.06.16 14:47

    영국학교엔 필기체 동아리도 있었어요. 저는 필기체를 못쓰지만 영국처럼 미국도 필기체가 지켜졌음 좋겠네요... 일단 보기에 너무 이쁘니까요.^^
    답글

  • Lahee.Park 2013.06.17 12:21

    학교다닐때 수학 교수님이 영국분이었는데 칠판에 필기체로 쓰시면, 필기체에 익숙하지 않은 저는 옆에 앉은 친구 노트 베껴썼는데요 ㅋㅋㅋㅋ
    답글

  • 무탄트 2013.06.17 17:40

    아, 저도 어렸을 때 필기체를 배웠는데, 새록새록 기억난다는... ^^
    영어도 그렇지만, 한글도 워드 프로세서 등을 이용하면서부터 글씨체가 나빠진 게 아닌가 싶어요.
    지금은 손으로 직접 쓰는 것보다는 워드 등을 이용하는 게 더 편하게 느껴지구요.
    답글

  • 칼국수 2013.06.17 23:38

    필기체...저 역시
    한때 영자신문기자셨던 퇴임을 앞두신 영어선생님께서
    맨날 칠판에 필기체로만 필기하셔서 혼자서 학습했다지요? ㅠ.ㅠ
    지금은 감사하고 있사와요.
    답글

  • 저도 팬... 2013.06.19 17:00

    아, 이렇게 인증하게 되나요. 저는 교사입니다 ^^ 우리나라는 배움과 학문을 절차탁마의 길, 그 과정에서 얻는 것도 중요한 길이라고 여기기 때문에 한글자를 정성껏 쓰는 것이 중요하다고 가르치는 것이라고 생각해요.(아 물론 지금은 다 그렇진 않습니다만, 전 이런 생각이 고풍스럽고 의미있다고 생각해요) 악필로 자라나 어른이 되어 글씨에서 느껴지는 제 인품의 낮은 수준이ㅋ 부끄럽더라요. 미국은 의사소통의 수단으로 보는 시각이 더 많은가봅니다.
    답글

  • tabby 2013.06.20 16:44

    저도 한국에서 필기체를 배워서 다행이었지만
    교수님들이 칠판에 써놓은 글씨는 정말 지옥의 구렁텅이에 빠지는 것 같았어요.
    노트빌리면 왜이리 틀린 스펠링은 많은지~~
    척보고 알아먹지 못하는 내 영어실력이 문제인가 싶었지만
    현지 친구들도 알아먹지 못하더라는 ㅋㅋㅋ
    영어는 누가만든건지~
    기쁜사실은 졸업을 했다는 것 ㅋㅋㅋ
    답글

  • 취업준비생 2013.06.22 00:53

    헉!!우리나라도 영어시간에 필기체를 가르쳤군요. 몇몇 댓글애서도 배웠다는거보니...저는 안 배웠거든요. 당연히 우리한테는 안가르쳐주는 줄...어렸을 때 필기체가 있어보여서 ㅋㅋㅋ어떻게 쓰나 늘 궁금했는데ㅋㅋㅋ미국 사람이면 당연히 필기체를 읽고 쓰는 줄 알았어요ㅎㅎ 마치 우리니라에서 자주 한문을 보는데 모르는 거랑 비슷한 건 가요 ㅋㅋㅋ
    답글

  • 감사해요~ 2013.06.24 17:00

    요즘 한참 영어회화 공부 중 인데 필기체는 생각도 안 하고 있다가

    이 글을 보고 갑자기 마구 필기체로 휘갈겨 쓰고 싶은 생각에 일주일간 엄청 연습을 했더니...

    이젠 제법 필기체 잘 쓰게 되었네요... 물론 이어쓰기를 빨리 하진 못하지만...

    미지의 세계 미국에 관한 좋은 정보도 감사,

    필기체 쓰고 싶은 욕구를 불러 일으켜 남들 앞에 살짝 뽐낼수(?) 있는 기회를

    갖게 해주셔서 또 감사. ㅋ ㅋ ㅋ...

    정말 유익한 블로그 네요~~~
    답글

  • lksn61 2013.07.12 19:07

    맞아요 미국사람들의 악필은 뭐 악필 끝내주는 제가 쓴 영어글씨보다 못하더군요
    ebay를 통해서 미국사람들과 많은 거래를 했는데 바다건너 온 소포를 보면
    뭔 글씨가 해독이 안돼요 안돼
    답글

  • 난나사자 2013.08.23 16:02

    괜찮아요. 중국어를 날려쓰면 그건 영어보다 더 읽기 힘들어요ㅋㅋㅋ
    심지어는 띄어쓰기도 없다는ㅋㅋㅋㅋㅋㅋ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