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dia Log

러분 long time no see~
약속한 대로 수퍼마켓 시리즈로 돌아왔습니다. 오늘은 우리 동네 수퍼마켓의 아시안 음식 코너를 소개해 드릴게요. 여러분이 익히 아시는 대로 수퍼는 크지만  이 동네에는 아시안 인구가 적어서 아시안 음식은 많지 않답니다. 또한 대부분의 아시안들은 조금 더 운전을 해서라도 중국, 한국, 일본 마켓에 가서 장을 보기 때문에 미국 수퍼에 가서 음식 살 일도 별로 없구요.

 

한 코너의 딱 반을 차지하고 있었습니다.

 

제일 먼저 보이는 것들은 타이 음식이네요.

 

간단하게 microwave에 돌려 먹을 수 있는 제품들인 걸 보면
아무래도 미국인들이 가끔 아시안 음식 먹고 싶을 때 사 먹는 것 같기도 하구요.

 

부담 없이 먹을 수 있는 면요리가 가장 많네요.

 

이건 일본식 인스턴트 라면이군요.

 

일본 튀김가루입니다.
스시나 사시미를 못 먹는 미국인들은 꽤 있어도 
Tempura는 다들 잘 먹더라구요.

 

이것도 일본식 카레네요.

 

일본 음식재료가 많더라구요.

 

우리에게도 친숙한 그 이름, 오뎅도 있네요.

 

여기는 중국음식 seasoning들이네요.
미국에서 먹을 수 있는 중국 음식은 한국의 중화요리와는 무척 다릅니다.
자장면, 짬뽕, 탕수육 대신 오렌지 치킨, 제너럴 치킨, 브로콜리 앤 비프, 차오멘, 차오판, 볶음밥 등등이죠.

 

쿵 파오 치킨도 빼놓을 수 없구요.

 

아시아 각 나라의 소스들입니다.

 

다양한 브랜드의 간장들

 

유기농 간장, 글루텐 무첨가 간장도 팔더군요.

 

일본식 생강 피클

 

일본 소스들

 

이건 참기름들입니다.
한국 참기름과도 비슷하더라구요.

 

각종 인스턴트 소스들이 역시 많습니다.

 

미국내의 아시안 핫소스의 대명사 스리라차도 보입니다.


그런데 쭉 사진을 찍다가 기묘한 걸 하나 발견했어요.

 

응?!!!

코리안 테리야키?
코리안 테리야키라니... 불고기 소스를 말하는 건가???

어느 회사인지 제멋대로 국적불명의 소스를 팔고 있었습니다.

 

고추기름! 의외로 이걸 좋아하는 미국인들이 꽤 있더라구요.

 

흰 쌀들입니다.
멕시칸들이 먹는 Long grain이 아니라 우리가 먹는 쌀이예요.
아시안 식품 마켓에 가면 대용량을 살 수 있지만 미국 마켓에는 작은 사이즈 밖에 없습니다.

 

가장 큰 게 4.54kg 짜리네요.

 

춘권피도 눈에 띄구요.

 

각종 쌀국수들도 있습니다.

 

중국식 볶음면인 Chow Mein입니다.

 

일본, 중국의 차 티백들도 팔구요.

 

이건 저도 뭔지 모르겠는데 Grass Jelly라고 쓰여 있더라구요.
중국 음식인 건 알겠는데 먹어 본 적이 없어서...

이게 뭔지 아시는 분, 제보 바랍니다~

 

코코넛 통조림

 

Macapuno라는 종류의 코코넛 과일 통조림이네요.

 

일제가 분명해 보이는 상표 Geisha의 water chestnut과 죽순 통조림입니다.

 

캔에 들은 중국 음식입니다.

 

Water Chestnut이라는 건 중국에서 나는데 물 속에서 자란다고 해요.

 

이렇게 밤과 닮은 듯, 다른 듯한 모양새랍니다.

 

달콤한 연유

회사 이름이 직설적이네요.

Longevity (장수)

 

이게...이게...

족발은 족발인데 식초에 담궈놨더라구요.

아시아 어느 나라에서 식초에 담근 족발을 먹는지 궁금하네요.

 

와사비는 딱 두 종류 뿐이네요.

 

일본식 김과 말린 버섯들도 조금 있었습니다.

 

한 때 한국에서도 유행했었다는 와사비 콩 과자

 

김 과자

 

일본식 스낵

 

새우깡

 

우리에게도 친숙한 일본산 초코과자들죠?

 

과자도 이 정도가 전부네요.



여기까지 잠자코 보시면서 '아니, 왜 한국 음식은 하나도 없는 거야?!' 하시는 분들이 계실 텐데요. 한국 음식도 물론 있습니다. 딱 세 가지 있었는데 그것들은 바로...?

 

 컵라면

 

 일본 마켓 중국 마켓에서도 볼 수 있는 한국의 라면들이죠.

 

 끓여 먹는 제품도 한 종류 있구요.

 

 코리안 B.B.Q. 소스라 함은, 갈비 양념이죠.

 

마지막으로 고추장



예전에는 여기서 오리온 초코파이를 분.명. 본 적이 있는데 요즘은 안 파나 봅니다. 한국 음식재료가 몇 가지 없어서 아쉽긴 하지만 그래도 아이스크림 코너에 메로나가 있다는 사실!

오랜만에 만나 더 반가운 여러분, 신나는 토요일 유후~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1. 이전 댓글 더보기
  2. judykim at 2014.05.24 15:05 신고 [edit/del]

    거북젤리도 같은 모양을하고있는데 저건 여러 약초들을달여서 젤리처럼만든거예요. 몸안에 열기를빼준다고하네요

    Reply
  3. jk at 2014.05.24 15:10 신고 [edit/del]

    쌀이 4.54kg이 2달러도 안하면

    그럼 20킬로에 약 9달러라는 말인데...

    20킬로에 1만원...
    한쿡에서의 쌀 가격은 20킬로에 4만원 넘는데효..(가장 싼 쌀 기준임)

    정말 물가가 어이가 엄씀..... 헐....

    Reply
  4. 맴매 at 2014.05.24 15:33 신고 [edit/del]

    오호~ 일본음식이 역시 많다는데 조금 배알이 꼴립니다만 어쩔수 없지요. ㅠ.ㅠ
    미국마켓에서 아시아 음식코너에 가본적이 없어 (한국마켓과 가격차가 넘 크니까요) 몰랐는데 종류가 저렇게도 많군요...
    하지만 왠지 저 인스턴트 식품들은 맛이 영 없어보인다는.. -_-
    요리를 아~~~주 잘하시는 베트남 형부를 둔 관계로 웬만한 동남아 요리는 홈메이드로 먹다보니 입맛만 고급이 됐나봐요...
    근데 알게된게 동남아 음식들이 은근히 통조림 재료를 많이 쓰더이다...
    아마도 고유의 재료를 신선하게 미국에서 구하는게 힘들어서 그런 모양인데 본토에서 신선한 재료로 먹어보고 싶다는 생각을 많이 해요..
    어쨌든 고추장이 충격이네요..
    갈비소스랑 동격이라니... @.@

    Reply
  5. 지희양@ at 2014.05.24 17:06 신고 [edit/del]

    Grass jelly 저 일하던 레스토랑에서 디저트로 쓰던건데요 이게 약재?허벌?젤리 라고 하더라고요~
    그냥먹음 엄청써서 못먹구요 달다구리한 시럽에 담가 먹거나 디저트에 곁들임해서 먹어요~ 여름에 요긴하게 쓰인다는데 체온을 내려주는 효과가 있다하더라구요~

    Reply
  6. young at 2014.05.24 17:53 신고 [edit/del]

    저는 호주 시골사는데 울나라로 치면 이마트 홈플같은 대형수퍼마켓 울리랑 콜스에 신라면 너구리 매운맛 순한맛 안성탕면 김치라면 있어요 과자는 알새우칩이랑 새우깡있고 뭔가 다른나라에서ㅜ만든듯한 korean 붙은 소스 몇개 있구요
    마트에서 한국라면 살수있다는 게 얼마나 좋은지 몰라요 ㅎ 그나저나 저 리금기인지뭔지 하는 소스는 여기도 종류별로 가득있는데 왠지 반갑네요

    Reply
  7. Lesley at 2014.05.24 18:35 신고 [edit/del]

    grass jelly는 량펀(凉粉)이라는건데, 젤리라기보다는 모양은 푸딩 비슷하고 맛은 우리나라 묵 비슷한 음식입니다.
    저 사진 속에서는 푸딩처럼 정육면체 비슷하게 썰어놓은 것 같은데, 가게에 따라서는 묵처럼 기다랗게 썰어놓기도 합니다. ^^

    Reply
  8. 하늘비 at 2014.05.24 18:56 신고 [edit/del]

    한국 식료품이 별로 없는게 참 아쉬워요.
    돈투자한다고 예산만 받아가고...왜!!!!!!!!아직도 성과는 커녕 욕만 먹는지..
    알것 같아요..ㅠㅠ
    이름을 지어도 진짜 이상하게 지어서....저를 식겁하게 한 것도 있었는데..
    아무튼 우리나라는 뭔가 세계화 시키는 그런 마케팅이 진짜 부족하다는 것을 다시한번 느꼈어요..
    그래서 무지 아쉬운 마음이...

    타이 음식!!저렇게 나오니 사먹고 싶은 호기심이 무럭무럭 올라와요..^^
    제가사는 지역의 대형마트 가도...딱히 종류들이...
    일본꺼는 좀 있고...중국꺼 소스 조금있고...쌀국수 조금..라이스페이퍼 조금..이렇게 파는 것 같아요.
    그리고 오리엔탈소스 등..그런 소스들..
    이정도 밖에 저는 못본것 같아요..
    뭔가 아쉬운 느낌이에요..

    Reply
  9. sole at 2014.05.24 19:29 신고 [edit/del]

    국적 불명의 소스라기 보다는 다른 나라의 회사에서 한국스타일로 만들어서 내놓은 소스같네요.
    꼭 한국에서만 만든 불고기소스만이 국적이 명확하고 제대로된건 아니니까요.

    미국 현지에서 미국계 식품회사가 한국김치나 한국소스를 생산하는 경우도 많습니다.

    마찬가지로 저거는 중국식 브랜드가 적힌걸 보니 미국내 중국계 식품회사에서 생산한 제품일 것 같네요.

    Reply
  10. 빵순이 at 2014.05.24 21:30 신고 [edit/del]

    저희 동네보다 훨~~씬 많은데요? 고추장까지 있다니.... 과자도 그렇구요. 전 울 동네 미국 슈퍼에서 본 건 컵라면 밖에 없어요...참 초코파이도 있었는데... 가격이 4불을 넘더군요. 한국마트 가면 반값도 안하는데.. 울 아들 친구 중에 초코파이 좋아하는 미국애들이 있어서 가끔 세일할 때마다 사다 놓곤 합니다. 참 요즘에는 냉동만두도 가끔 보이더라구요... 물론 값은 한국마트보다는 비싸죠. 그래서 전 거리가 좀 멀어도 한국 음식은 한국마트에서 사죠...ㅎㅎㅎ

    Reply
  11. Schlegeler at 2014.05.24 22:36 신고 [edit/del]

    물속에서 자라는 중국식 체스트넛 먹어보고싶네요. 그라스젤리는 맛은 궁금한데 먹어보고싶지않구요^^;;;;

    Reply
  12. 우스운 at 2014.05.24 22:49 신고 [edit/del]

    저 젤리는 족발만들때 나오는걸 차갑게 식힌 젤라틴인거 같은데요
    중국사람들은 그걸 뜨거운 밥에 얹어 먹더라고요

    Reply
  13. 피톤치드 at 2014.05.24 23:53 신고 [edit/del]

    마켓 구경 잘 했습니다. 동네마다 파는 게 이렇게 다를수가 있다니, 역시 땅 크고 인종 다양한 미국인가 봅니다.

    중국타운에서 저 젤리는 빙수 토핑으로, 달달한 디저트 토핑으로 자주 나오던데요. 맛이나 질감은 딱 젤로구요.
    저희 동네 중국 마켓은 식용 개구리까지 팔더라구요 ㅠㅠ

    Reply
  14. ㅋㅋㅋ at 2014.05.24 23:59 신고 [edit/del]

    그냥 달달한맛 나는 젤리에요. 빙수에도 넣고 음료에도 넣어먹어요.

    Reply
  15. at 2014.05.25 00:30 [edit/del]

    비밀댓글입니다

    Reply
  16. at 2014.05.25 00:31 [edit/del]

    비밀댓글입니다

    Reply
  17. at 2014.05.25 00:41 신고 [edit/del]

    워터 체스트넛... 저거는 물밤이라고 우리나라에도 있습니다.
    중국만큼 대중적인 재료는 아니지만.

    마름이라는 수생 식물인데 저도 어렸을때 친구들이랑 연못에서 갖고 놀던 기억이 나네요.

    Reply
  18. livinca at 2014.05.25 14:36 신고 [edit/del]

    물밤 좋아하는데 중식먹을때 뭔지 모르고 먹었었는데 맛있더라구요, 이름은 처음알았네요

    Reply
  19. 닥터이방인 at 2014.05.27 21:49 신고 [edit/del]

    식초족발 출처 중국입니다

    Reply
  20. poisonivy at 2014.05.29 10:17 신고 [edit/del]

    제가 먹어봤던 grass jelly는 boba 처럼 tea에 넣어주는 거였는데..
    그냥 그 자체로는 별 맛이 안나구요..
    달달한 milk tea에 넣어먹으면 옛날 제리뽀 같은 느낌..?
    water chestnut은 먹어보니 우리나라 토란 같은 질감이더라구요..

    Reply
  21. 죽은파란지렁이 at 2017.03.02 13:37 신고 [edit/del]

    저기 캔에들은 중국음식 La Choy 브랜드가... 한국 독립 운동에 참여한 만이한 "유일한"씨의 브랜드 입니다. 유한양행 맨들고 숙주나물 캔으로 만들어서 팔은 사람으로 유명하지용!

    Reply

subm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