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국 이야기

한국인은 머리 크기로 서로를 알아본다?!

by 이방인 씨 2012. 3. 11.

저에게는 한국에 아주 지대한 관심이 있는 미국인 친구가 있습니다.
그녀는 코네티컷이라고 하는, 인구의 대부분이 백인인 지역 출신이라 그런지 타인종에 대해 관심이 많습니다.
특히 가장 관심을 기울이는 나라가 바로 한국입니다.
그녀의 부모님은 코네티컷 토박이 백인분들이시지만, 그녀는 한국 부산태생입니다.
생후 6개월 됐을무렵, 지금의 부모님께 입양되었다고 하는군요.

강의실에서 처음 다른 줄에 앉은 그녀를 봤을때, 저는 첫 눈에 한국인인줄 알아봤습니다.
한국분들 모두 공감하실거라고 생각하는데, 외국나가면 대부분 같은 한국인은 쉽게 알아볼 수 있지 않나요?
'굳이 어느 어느 부분이 이렇게 생겼으면 한국인이다' 라는것은 없지만, 왠지 느낌으로 알 수 있죠?
한국인뿐만 아니라 중국인 일본인도 종종 구분할 수가 있구요.
그런데 그것은 아마 우리같이 한국에서 태어나 쭉 살아온 사람들만의 요령인것 같습니다.
저는 그녀가 한국인인걸 한 눈에 알아봤는데, 나중에 들으니 그녀는 수업시간 내내 저를 힐끔거리면서 '한국인일까?' 혼자 속을 끓였다더라구요.

결국 수업이 끝나자, 그녀가 제게 쭈뼛쭈뼛 걸어오더니 

실례하지만 혹시 한국인이예요? 

묻기에 웃으며 그렇다고 했습니다.
그렇게 시작된 인연으로 그녀는 자주 제게 한국 이야기를 묻곤 합니다.
나중에 친해진 후에 제가

난 그 날 너 처음보고 한국인인걸 알아봤는데

했더니 도대체 어떻게 하면 쉽게 한국인을 알아볼 수 있는지 제게 방법을 알려달라더라구요.
그런데 막상 방법을 알려달라는 얘기를 들으니까, 말문이 턱 막힙니다.
방법이라고 부를만한게 있을까? '그냥 느낌이 오는것 뿐인데...' 싶었거든요.

그냥 한국에서 한국인들 얼굴 오래 보면서 살아야 터득하게 되는건가봐. 아...하하하하하 ^^;;

하고 별 도움도 안되는 말밖에 못해줬네요. 

여기까지 긴 이야기였지만, 오늘의 본론은 사실 이제부터 시작입니다.
제가 애매모호한 대답을 내놓자, 그녀의 말이 이어집니다.
그녀의 Best Friend 는 같은 한국출신 입양아인 남학생인데요.
우연히 모임에서 만났을때, 그녀와 그 친구가 서로 알아본 사연인 즉,

둘 다 머리가 컸다고 합니다....................................................

둘이 처음 만나서 제일 처음 한 농담을 들어보니 이렇습니다.

본인의 머리가 몸의 비해 크다는 생각 해본적 있어? 그럼 한국인이야!

그렇다는 것은, 그녀가 다가와 한국인이냐고 물어본 나의 머리도?! -.-;; 끄응..........................................

참고로, 저도 나중에 만나게 된 그녀의 친구, 그녀, 그리고 저도! 한국 기준으로는 평범한 사이즈입니다.
물론 연예인만큼 작은 얼굴도 아니지만, 평균보다 큰 사이즈도 아니거든요. (믿어 주실라나? ㅋㅋ)
그런데 타 인종의 얼굴 사이즈가 정말 작거든요.
얼굴 크기로만 본다면 백인과 흑인은 다들 연예인 사이즈죠.
가끔은 얼굴과 두상이 너무 작아서 외계인 같은 사람들도 종종 눈에 띌 정도로요.

졸지에 셋이서 깔깔거리며 대두클럽 회원들이 되고 말았지만, 여기 사람들은 머리크기에 민감하지 않은덕분에 저희들도 그냥 "크면 큰거지, 뭘~" 이러고 맙니다.
어쨌든 머리가 큰 덕분에 서로를 운명처럼 알아봤잖아요? ^-^

오늘은 일요일이라서, 웃을 수 있는 이야기로 아침을 시작해봅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댓글13

  • 도랑가재 2012.03.11 09:02 신고

    저는 제이야기 하는줄 알았어요.ㅎㅎㅎ
    재미있게 읽고갑니다.^^
    답글

    • 이방인 씨 2012.03.11 14:40 신고

      아마 저를 비롯한 많은 한국인들에게 다 적용되는 얘기일걸요? ㅋㅋㅋ 재밌게 보셨다니 다행입니다. 방문 감사합니다.

  • 찡☆ 2012.03.12 22:21 신고

    우리나라 사람들은 머리 크기에 굉장히 민감하죠. 여성분들 사진찍을때 꼭 확인하는게 머리 작게 나왔는지 ㅋㅋ 그건 우리나라 사람들의 머리가 기본적으로 크다는 반증이겠죠. 전에 어떤 미국인이 한국에서 살면서 한국이 이상하다고 느낀 것을 만화로 그린걸 봤어요. 거기에 이 머리 크기에 대한 얘기도 나오더군요. 왜 한국사람들은 자기 머리 작다는 얘길 하는건지 의아해하더군요 ㅎㅎ 전 남성치고 꽤 작은 편인데 그래도 백인에 비하면 역시 크겠죠? ㅋ
    답글

    • 이방인 씨 2012.03.14 03:03 신고

      근데 한국에서 머리크기 따지는것도 예전에는 심하지 않았던것 같아요. 그런데 한 몇년전부터 모두들 예민하게 신경쓰기 시작한것 같은 느낌이네요. 백인들은 이상하리만큼 작아요. 정말 어떨때는 외계인같은 정도로요. 그런데 미국에서도 안젤리나 졸리는 대두 연예인으로 유명한데도, 전세계가 좋아하잖아요. 한국에서도 엄청 인기 많구요. 그런거 보면 머리 크기가 문제가 아닌듯도 하네요. ^^

  • 우유냠냠 2012.03.28 06:54 신고

    음.. 전 제 나름대로의 구별법이 있어요.ㅋ 다음의 분석은 철저히 개인적인 것이며, 타국민을 비하하는 의도가 없습니다..(돌던지지 말아주세욧)
    중국인은 콧평수나 콧볼이 좀 넓은 경우가 많고, 입술이 살짝 두툼한 것 같고.. 일본인은 고양이상이 많고 턱이 살짝 각이 지고, 치아상태가 고르지 못한 경우가 많고 화장술에 특징이 있고.
    한국사람은.....눈이 좀 작은 것 같아요. 음...또...암튼 한국사람은 보면 알아요...ㅋㅋ
    답글

    • 이방인 씨 2012.03.28 12:20 신고

      오오~ 저도 공감돼요. 특히 일본인들은 말씀하신 조건에 딱 들어맞는것 같아요. 덧니랑 화장법은 정말 한 눈에 알아봐지는것 같아요. 저도 미국에서 한국사람은 기가 막히게 알아봅니다. 반대로 그 분들도 제가 한국인인걸 알아보시구요. 이것도 나름 대동단결인가요? ㅋㅋ

  • 2012.04.18 15:02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이방인 씨 2012.04.20 14:27 신고

      미국인들은 대부분 태어나기를 작은 머리로 태어나기 때문에 머리가 작으면 좋다는 생각을 별로 안해요. 왠만하면 다들 작은데, 그들에겐 그게 표준이거든요. 그러니까 대신 머리가 큰 사람을 보면 신기하게 생각해요. ㅋㅋㅋ 마치 한국인들이 머리가 좀 크기 때문에 작은 얼굴의 사람보면 연예인 같다고 신기해하는것처럼요. 말씀하신대로 머리가 작아야 전체적 비율이 좋기 때문에 작은 얼굴이 선망의 대상이 되는것 같습니다.

  • 하하 2012.05.01 15:35

    특히 서구 남성들은 얼굴, 두상 크기가 여자랑 비슷해서 남자인 경우 더 도드라지는 것같음 ㅎㅎ
    중국인은 머리스타일이 부시시하거나 여자는 화장을 안하거나 코가 좀 넙적한 경우가 많았고
    일본인은 여성의 경우 염색한 머리+ 진한 화장(특히 볼터치)인것같구요. 일본 남자도 왁스에 장발...
    한국남성은 머리 크고 그리고 체격이 셋중에서 가장 좋은거같아요. 그리고 우리나라 사람 눈이
    더 예리? 하다고 해야되나..눈 크기는 다 비슷한것같은데 뭔가 더 위로 솟은 것같어요. 한국인이
    더 고양이상? 일본인은 일자눈같구
    답글

    • 이방인 씨 2012.05.02 04:29 신고

      말씀하신 여러가지 특징들 때문에 사실 우리 눈으로 보면 한중일 사람들이 대부분 구분이 가능하죠. 서양인들 눈에는 다 똑같아 보인다네요. 그런데 이상할 것이 없는게 우리 눈에도 미국인이나 이탈리아인이나 러시아인이나 백인이면 다 비슷해보이는 경우가 많잖아요. ^-^

  • BONNIE 2012.07.19 01:26

    아~ 이 포스트 대박이예요!!!
    눈물 흘리며 웃고 있습니다.
    머리 크기 ㅠㅠ
    본인의 머리 크기가 몸에 비해 크다, 하하하.

    사실 제가 사는 곳은 한국인이 그리 많지 않아요.
    여기 사람들은 축복받은 몸매를 가지고 태어나죠. 조막만한 얼굴에 볼륨 충만한 몸매 매끈한 팔다리^^
    몇년 전에 여기 사시는 한국인 분이 현지인 부인 사이에서 득남하셨는데
    산부인과에서 아기를 받자 마자 머리가 너무 크다고 정밀 검사를 해보자 하셨답니다.
    우리가 보기에는 그냥 평범한 아이었는데 여기서는 머리가 아주 큰 아이인거죠.
    그 말을 듣고 보니 정말 여기 아기들이 머리가 정말 작더라구요...

    외국 아기들을 보며 농으로 하는 말이 "이대로만 자라다오~" 거든요.
    외국 아가들은 정말 어렸을때 천사처럼 영화처럼 신화속 아가처럼 이쁜데 크면서... 좀 달라지잖아요.
    대신 우리 한국 아가들은 태어날때 네, 머리가 많이 클수도 있고 덜 이뻐보일 수 있지만 커가면서 얼마나 이뻐지나요^^
    하하하- 개인적인 생각인가요?

    이 포스트 정말 재미있어요.
    오늘 하루 종일 웃을것 같아요.
    고맙습니다.

    답글

  • 올리브나무 2012.09.30 19:14

    아하하하하. 이방인님 너무 공감해서 엄청 웃었습니다.
    미국엔 여섯번쯤 출장을 다녀왔었는데,그 기간이 결코 미국을 알 수 있는 기간은 아니지만, 나름 다양한 도시를 돌아다니며 저역시도 머리크기에 대한 진지한(?) 생각을 했었거든요. 저는 머리는 안큰데 얼굴이 동그란 형이라 앞에서 보면 더 크게 보일 수 있는 그런 얼굴을 갖고 있기에.ㅎㅎㅎ

    그런데, 유럽사람들은 미국인들보다 더 얼굴이 길죽하고 작은 것 같습니다. 어디까지나 제 견해로는요.특히 제가 사는 지역엔 다양한 유럽인들이 수십만명 여름마다 여행을 오기에 얼굴크기와 몸매를 비교관찰(^^)해본적도 있답니다. 제 손바닥 하나에 얼굴이 가려지는 사람들이 제 주변에도 수두룩....

    암튼...요지는, 함께 사진찍을 때 고개를 뒤로 뺍니다.저는요. 아니면 키랑 등빨도 있는 제가 자칫 거인처럼 찍힐 수 있답니다. 음..
    답글

  • choo 2012.10.19 07:21

    하하~ 완전 동감입니다.
    외국친구들과 사진 찍으면 여자임에도 남자보다 머리가 큰 -_-;;;;;
    하하하~~ 전 제 머리가 큰 건가 생각했는데... 태생이었군요~ 전 한국인이니까요 >.<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