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Welcome to California

미국에는 있지만 한국에는 없는 것들

by 이방인 씨 2012. 4. 16.

오늘은 며칠전에 올린 글, 2012/04/07 - 한국엔 있지만 미국엔 없는 것들 의 속편이라고 할 수 있는 '미국엔 있지만 한국엔 없는 것들' 에 대해 소개하려 합니다.

첫번째 - 고등학교의 운전 수업

제가 미국 고등학교에서 배운 것중 가장 생소한 과목이 Driver's Education 이라는 운전 수업이었습니다.
대중교통망이 경이로울 정도로 발달한 한국에서야 운전이 선택사항이지만, 대도시를 제외하고는 버스와 지하철이 잘 다니지 않는 미국에서 운전은 삶의 필수조건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미국인들은 대부분 만 18세가 되자마자 운전면허를 따고, 심지어 17세만 되도 부모님의 동의서가 있으면 면허를 딸 수 있는 주도 있습니다.
정상적 생활을 위해서 누구나 해야만 하는 것이 운전이니 고등학교 교과로 채택될 만 하죠.
제가 알기론 제가 살고 있는 지역의 고교에는 모두 운전과목이 있습니다.
다만 학교에 따라서 이론만 가르치는 곳이 있고, 이론과 실기 모두 가르치는 곳이 있습니다.

첫번째 사진은 마치 게임하고 있는 것처럼 보이죠?
학교에서 운전 과목에서 시뮬레이션 수업을 하는 중이랍니다.
도로 주행 수업을 할 때는 꼭 저렇게 학생이 수업중이라는 표시를 해야 한답니다.

두번째 - 개인 수표

한국에서 사용되는 수표는 모두 은행에서 발행한 금액이 정해져 있는 수표들이죠?
미국에는 Personal check 이라고 해서 개인이 직접 본인 계좌에서 발행하는 수표가 있습니다.
은행에서 계좌를 개설하면, 발행할 수 있는 수표 묶음을 같이 받게 됩니다.

수표 발행 방법은 아주 간단합니다.
돈을 받는 사람과 수표의 금액을 적고, 날짜 쓰고 싸인하면 됩니다.
수표를 받은 사람이 본인 계좌에 수표를 입급하면 그 때 발행하는 사람 계좌에서 출금되는 것이죠.
받는 사람의 이름만 쓰고, 금액을 적지 않은 수표를 바로 "백지 수표" 라고 하는데요.
받는 사람이 마음대로 원하는 금액을 적을 수 있기 때문이죠.
사실 저는 귀찮아서 평상시에는 잘 안 쓰지만, 현금을 보낼 수 없는 우편으로 돈을 보낼 때는 아주 유용하게 쓰인답니다.

세번째 - 음식물 쓰레기 분쇄기

한국에서도 음식물 쓰레기 버리는 일, 정말 번거롭고 하기 싫은 일이 아닐까 생각하는데요.
미국집의 싱크대에는 음식물 쓰레기 분쇄기가 설치되어 있답니다.
사실, 이것도 주마다 또 집집마다 틀릴지도 모르겠지만 저희 지역에는 다 있습니다.

사진을 보면 벽에 스위치가 있죠?
그리고 싱크대 수챗구멍밑에는 옆 사진의 분쇄기가 설치되어 있습니다.
음식물 쓰레기를 그냥 수챗구멍으로 흘려보낸 뒤 스위치를 누르면 분쇄기가 갈아서 하수구로 내려보냅니다.
딱딱한 동물의 뼈나 복숭아씨처럼 단단한 쓰레기를 제외하면 거의 대부분 그냥 분쇄기로 해결합니다.
부엌데기인 저를 제외하면 가족 중 누구도 음식물 쓰레기를 버릴 때 도와줄 만한 위인이 없기 때문에, 저에게는 이 쓰레기 분쇄기가 집안의 그 어떤 물건보다도 소중하답니다. ㅠ.ㅠ
아 참, 그런데 이 분쇄기는 한국에도 도입됐다는 얘기도 들은 것 같네요.

오늘의 이야기, 흥미롭게 보셨나요?
좋은 하루 보내세요~

댓글19

  • 개인 체크수표는 낯설었지만 합리적인 금융수단이었던 것 같아요.
    답글

    • 이방인 씨 2012.04.17 02:18 신고

      아직도 미국 어르신들은 첵을 많이 사용하시죠. 유틸리티 요금 낼 때도 유용한 것 같구요. 저도 처음에는 수표 발행하는 재미가 있어서 쓰곤 했었는데 ㅋㅋ 지금은 귀찮아서 못 쓰겠더라구요. ^-^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2.04.16 13:29

    개인 수표 신기하네요. 쓰레기분쇄기는 처음 봤어요. 지금 생각해보니 가끔 헐리우드 영화에서 본 것 같기도 하네요ㅋㅋ 우리나라엔 쓰레기 건조기라는게 요즘 많이 나오더군요. 음식물쓰레기를 바짝 말려서 더러움을 좀 없애는거 같아요.
    답글

    • 이방인 씨 2012.04.17 02:22 신고

      저도 미국에서 18살 되서 계좌를 여니까 수표를 한 4권 주더라구요. 처음엔 엄청 신기하고 재밌었죠. 한국은 쓰레기 건조기도 예쁘게 나오더군요! 디자인이 블링블링 ^^

  • genome 2012.04.16 14:14 신고

    In N Out burger / Jack in teh box / Five guys / Wendy's
    한국에 없어서 아쉬워요~ㅠㅠ
    드라이브 수업은 재미있을것 같은데요~!
    답글

    • 이방인 씨 2012.04.17 02:23 신고

      genome 님 햄버거 좋아하시나보네요. ㅋㅋ 말씀하신 햄버거 체인들 전부 다 저희집에서 5분거리에 다 있답니다. 아! 웬디스는 10분 정도 되려나..? ㅋㅋ 살이 안 찔 수가 없는 나라예요. 여기는! ㅠ.ㅠ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2.04.16 15:00

    미국은 16세인가~ 고등학교 1학년만 돼도 면허증을 딸 수 있는 줄 알았는데 그건 아니었네요? 글쿠나~

    가끔 영화나 드라마에 보면 부엌 싱크대가 막혀서 역류하는 게, 저 분쇄기가 말썽을 부려서 그런 건가요??
    몇년전부터는 우리나라 음식물 쓰레기 처리기가 미쿡으로~ 독일로~ 해외각지로 엄청나게 팔린다고 들었어요!!

    그리고 백지수표!! ㅎㅎㅎ 저렇게 생겼군요!
    이걸 노리는 우편물 도난사고 같은 건 안 일어나나요? 겁날 거 같기도 해요~
    답글

    • 이방인 씨 2012.04.17 02:25 신고

      나이제한도 주마다 다 틀리기 때문에 제가 다는 모르겠네요. ^^;; 싱크대가 역류하는건 아마 배수관이 문제일거에요. 분쇄기는 망가지면 쓰레기 분쇄만 못할 뿐이지 배수관은 막지 않거든요. 개인수표는 생각하시는 것보다 안전해요. 발행할 때도, 입금할 때도 모두 신분확인을 거쳐야 하거든요. 그래서 귀찮아서 안 쓰게 되죠. ^-^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2.04.16 21:59

    한국은 음식물 분쇄기는 수질오염때문에 사용하지 않아요.
    몇년전 일부 가정이 사용했지만, 음식물분쇄기로 분쇄되어 하수관을 타고
    그대로 하수로 반입되어 수질 오염을 해서 금지하고 있습니다.
    --------------------------------------------------------------
    하수도법 제 33조 및 시행령 제 23조, 환경부 고시 제 2008-134(08.09.10)
    에 따르면 판매,사용을 금지하도록 하고 있으며 법을 위반시에는 2년이하 징역 또는
    2000만원이하 벌금까지 처할 수 있다고 합니다.
    그리고 사용자는 하수도법 제 80조 3항 및 시행령 제 43조3항에 따라 위반시
    50만원에서 100만원까지과태료가 부과됩니다.
    ---------------------------------------------------------------
    대신 음식물은 따로 음식물쓰레기봉지에 모아 처리하고 있습니다.
    답글

    • 이방인 씨 2012.04.17 02:25 신고

      제가 한국가서 음식물 쓰레기 투척한 것도 아닌데 왠 법률사항을 적어놓으신건지...^^;;;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2.04.17 10:02

      한국과 미국의 음식물쓰레기 처리 시스템이 다르나보군요.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2.04.17 15:45

      ㅋ 한국에는 이런 법률이 있어서 사용 못 한다고 쓴건데,
      글에 대해 비판한 것도 아니고, 설명을 했을 뿐인데, 까칠하게 받아들이는 스타일이시군요.
      저 댓글을 비판으로 이해하셨나봐요 ^^;;;;
      한국에서도 한때 유행으로 썼는데, 분쇄기에서 나온 음식물이 하천 바닥에 쌓이고 강을 오염시켜서 금지해서 못 쓰는데, 만약 한국에서 쓰면 그건 불법이고요.
      그런데 미국에서 쓰는게 불법이라고 한적 없답니다. ^^

    • 이방인 씨 2012.04.18 03:29 신고

      네. 잘 알겠습니다. 님의 댓글전에 쓰레기 분쇄기 없다고 미국이 한국보다 낫다고 하지 말라 (그런적이 없음에도 불구하고)는 항의를 좀 받아서 제가 예민해졌을수 있습니다. 불쾌하셨다면 사과 드립니다.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2.04.18 06:14

      아... 글을 보시면 뭐라 그런 글이 아닙니다. ^^
      한국은 이렇다. 일뿐이었는데, 오해가 있었나봅니다.

      한국이 더 났다, 미국이 더 났다라고 쓴글이 아닙니다.

      다음 메인에 글이 걸려 있어, 클릭해서 들어왔다가, 음식물분쇄기 이야기가 있길래, 예전에 있었던 사건(한국에서 뉴스로 보도가 되고 했었습니다. 분쇄기 사용으로 인해서 하수오염이 심각하다고요.)이 기억나서 그냥 무뚝뚝한 리플 남긴게, 저도 배려가 부족한 글이었습니다.

      뭐가 더 났다 나쁘다가 아니라, 미국은 면적 대비 사람이 많이 안 살 경우, 분쇄기를 써도 크게 문제가 안 될 수 있고요.

      한국 서울의 경우,집들이 밀집되어 있고, 아파트단지가 많은데, 분쇄기를 쓰게 되면, 하수를 통해 음식물들이 쏟아져 나오면 정말 심각할꺼고요.

      방금 전 이방인CA님의 리플을 읽고,
      왜 한국에서는 못쓴다는 글을 비방으로 읽었지?
      왜 저글을 미국이 한국보다 났다고 하지 말라고 비방한 글로 이분에게 읽혔을까 라고 생각해보니,

      그전에 이방인CA님이 그런 형태의, 그러니까 한국이 더 나아야 한다는 식의 비방 리플을 받으신적이 있나봐요.
      그래서 신경이 예민해 지신건지 모르겠지만,
      리플을 다시 읽어보시면 비방글도 항의글이 아니어요. ^^

      미국이던 한국이던 자기들이 필요에 의해서 사용하는 거겠지요.

      미국은 110볼트를 쓰고 한국은 220볼트를 쓰는데,
      미국은 110볼트가 보급되던 시절 전기가 한국보다 더 많이 보급되었고, 미국 사람들은 뭔가 바꾸는 것을 싫어해서 110볼트를 유지하고, 한국은 220볼트가 가능해졌을 때, 미국보다 전기 보급율이 낮아, 새로 설치하는 지역이 상대적으로 더 많다보니, 그리고 한국은 더 좋다고 바꿔야 한다고 하면 바꾸는 스타일이라 220볼트로 바꿀 수 있었다고 합니다.

      두 나라가 스타일이 다르고 상황이 다르고요.
      글일 읽어보시면 비방한 것도 아니고,
      단지 한국에서는 상황이 저렇고(법까지 있는 상태) 저러한 이유로 못 쓴다는 이야기를 한 것입니다.

      비방글도 아닌데 비방이라 생각하실 필요 없는 거 같습니다.

    • 이방인 씨 2012.04.18 06:31 신고

      열혈 항의 메세지에 몸살을 앓아서 그랬는지, 왜 그렇게 오해들을 하실까 하고 저도 답답해서 잠시 평상심을 잃었습니다. 따지고 보면 개별적 댓글이시니 seeyouhi님과는 관련이 없는데 사실 그 법률 사항 적어보내신 분들이 몇 분 더 계셨답니다. 제가 한국사정 잘 알지도 못하면서 미국이 더 좋다는 의미로 썼다고 오해하신 분들인 것 같습니다. 해외생활 블로그이니 당연히 미국 얘기를 할 수 밖에 없는데, 그럴 때마다 "그래서 미국이 한국보다 잘났다는 거냐?" 하시면서 비아냥 거리시며 욕하는 분들이 많다보니 저도 블로그 7개월만에 자라보고 놀란 가슴 솥뚜겅만 봐도 놀라는 습성이 생긴 듯도 합니다. 여러가지로 생각이 드는 날이네요. 글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2.04.18 07:07

      저도 생각해 보면 법률 조항까지 쓸 필요는 없었는데 싶어요. 속으로 좀 웃음이 났어요. 인증이 생활화가 된건가 싶어서요.

      한국에서 요즘 시사적인 문제가 예민해지다보니 글을 쓸 때, 인증 기사나 법률, 인증 사진을 같이 올리는게 버릇이 되었나봐요.

      저도 다음부터는 게시판등에서 글 올릴 때와 블러그에 리플 달때를 구분을 해야 겠습니다.

      다음에 혹시 저 같은 리플 달리거든 이방인CA님도 너무 맘상해 하지 마시고요.
      그냥 요즘 시사적인 글들 많이 적다보니 사람들 인증이 생활화가 되었구나 하고 그냥 ㅋㅋ 하고 웃어주세요. ^^
      사람들도 너무 예민하게 반응하지 말았으면 좋겠어요.
      저도 외국여행 잠깐 가도 이것저것 비교하며 그냥 재미있어서 페북등에 차이글 남기고 그냥 사람들 재미있게 보면 되는거고요.

      이방인CA님의 다른 글들 너무 재미있게 잘 읽고 갑니다.
      애독자들도 많고 이방인CA님의 글 좋아하시는 분들 많을 거 같습니다.
      그럼 즐거운 미국 생활 되세요~

    • 이방인 씨 2012.04.20 14:02 신고

      아! 어디서 오해가 생겼는지 알겠네요. seeyouhi님은 인증의 의미로 법률조항을 적으셨는데, 저는 제가 미국에서 분쇄기 사용하니까 한국에서는 그런 행동하지말라는 의미로 제게 법적 경고문을 써주시나 하고, 저 한국에서 그런짓 안한다는 마음에 잘못 받아들였네요! 역시 얼굴보고 직접 대화하는게 아니라서 소통의 한계가 있는것 같습니다. 다시 오셔서 글 남겨주시는것 보고, 참 감사하고 저보다 훨씬 성숙하신 분이라는 걸 느꼈습니다. 저도 앞으로 더 신중에 신중을 기해서 댓글을 읽어야겠어요. 감사합니다.

  • lemon 2012.10.03 23:18

    한국에도 음식물 쓰레기 분쇄기 있어요! 3년전에 11번가에서 살뻔한 기억이..ㅋㅋ 근데 한국에서는 하수구로 보내는게아니였어요 흠.. 그것밖에 기억나진않네요 아실수도 있겠지만 하수구로 보내는거외에도 그냥 분쇄해서 가루로 남는것,수분을 쫙쫙빼서 건조시켜버리는것,그냥 냉장고처럼 차갑게만해 벌레만 안생기게하는것 제가아는건 이것뿐이네요 댓글은 처음다는거지만 좋은글 많이보고갑니다^^
    답글

  • 장산 2014.07.17 13:55

    개인수표는 한국에서 1981년에 도입했습니다. 가계수표라고 불렀습니다. 지급의 수단으로 쓰기도 했지만 영세한 자영업자들이 어음대용으로 사용했습니다. 발행하면서 지금 사용하지 말고 약속한 시일에 은행에 제시하라고 다짐을 방았습니다. 그러다가 부도가 자주나고 해서 시들해졌습니다. 한국 사람들은 신용카드나 직불카드, 현금이 편하다고 생가합니다. 귀찮기만 한 물건이라는 게 한국 사람 생각입니다.
    답글